HOME 로그인 고객센터 사이트맵
      
뉴스 news
전체뉴스
행정·법률
원료·제조
유통·마케팅
신제품
Nutradex Report
Coverstory
Market Review
Ingredient Focus
Home > 행정·법률
권미혁 의원, '식품·의약외품 집단소송제' 도입 추진
약사법 대표발의…지난 5년간 피해구제신청 식품 3,938건·의약외품 52건
입력 : 2017-09-08 12:13:44
더불어민주당 권미혁 의원은 8일 '비자집단소송제 도입' 및 '피해구제지원위원회 설치'를 골자로 하는 식품안전기본법과 약사법 일부법률개정안을 발의했다.  

권 의원은 "최근 용가리 과자, 햄버거 병, 살충제 계란, 발암물질 생리대, 가습기살균제 치약 등 식품과 의약외품에 유해물질이 함유돼 이를 통한 소비자 피해가 지속적으로 발생하고 사회적 혼란이 야기되고 있다"고 지적했다.

권 의원이 소비자원에서 받은 자료에 의하면, 식품관련 피해구제 신청 건수는 지속적인 증가세를 보이며 최근 5년간 3,938건에 이르고, 의약외품도 52건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다. 

식품이나 의약외품은 개인별 피해액이 소규모인 경우가 많아 승소해도 받을 수 있는 배상액이 소액이고, 소송비용과 복잡한 소송절차가 부담스러워 포기하는 경우도 많고  사실상 피해구제를 받기가 어려운 상황이다.

이에 문재인정부는 국정이행과제로 '집단소송제 도입'을 약속했고, 권미혁의원은 식약처와 시민사회의 의견을 조정해 법 개정안을 발의하게 됐다. 

이번 개정안에는 동일한 식품이나 의약외품으로 인해 20인 이상에게 피해가 발생할 경우 1명 또는 여러 명이 대표당사자가 돼 손해배상청구소송(집단소송)을 제기할 수 있도록 하고 있다.

정부는 피해구제지원위원회를 설치해 집단소송과 관련 원인규명 및 피해정도 조사, 정보의 제공 등을 할 수 있도록 했다.

또 안전기금을 설치해 영업자가 손해배상액 지급을 지체하는 경우, 정부가 우선지급하고 영업자에게 해당 금액을 청구할 수 있도록 했다. 

권미혁의원은 "이 개정안을 통해 소비자피해를 구제하는데 정부가 보다 적극적인 역할을 하고, 제조사도 국민이 좀 더 안전하게 섭취하고, 사용할 수 있는 제품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는 계기가 될 수 있을 것"이라고 밝혔다.
약업신문 이승덕 기자(duck4775@yakup.com)
최근 많이 본 뉴스
日제약, ‘AI·빅데이터·IoT’ ...
식약처, 영유아 접종 '로타비이러...
고염식 치매 유발 상관관계 동물...
네슬레, 미국 제과 사업부 伊 ‘...
한국콜마 "CJ헬스케어 인수 검토....
인기 산업정보
외부환경 매서웠던 2017년 기능식...
2018 기능식품 업계, 매서운 춘풍...
업계, 재평가 뚜껑 열고 일단은 ...
日 태반소재, 활용도 부쩍 넓어져...
[원료 포커스] 비타민C 높은 호주...
최신 산업정보
[원료 포커스] 노화를 막아주는 ...
업계, 재평가 뚜껑 열고 일단은 ...
[원료 포커스] 생활습관병 잡아주...
日아가리쿠스, 쇼크 딛고 시장 정...
[원료포커스] 노화를 막고 장수를...
회사소개 | 이용약관 | 개인정보취급방침 | 청소년보호정책 | 저작권 정책 | 이메일 무단수집 거부 | 고객센터 | 사이트맵
주소 : 서울시 용산구 청파로 295-1 (청파동2가)   |   전화 : 02-3270-0114   |   FAX : 02-3270-0139   |   Email : webmaster@yakup.com
상호: (주)약업신문   |   사업자번호 : 106-81-10940   |   통신판매업신고번호 : 제2004-서울용산-02864호   |   대표자 : 함용헌